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SCNU 뉴스

HOME 대학홍보SCNU 뉴스
순천대 ‘순토불이’ 팀, 제8회 토양조사경진대회에서 장려상 수상에 대한 상세정보
순천대 ‘순토불이’ 팀, 제8회 토양조사경진대회에서 장려상 수상
작성자 대외협력실
등록일 2022.09.20

- 전국 농과계 대학 등 22개 팀, 87명 참가해 토양조사 기량 겨뤄

- 순천대학교 생물환경학과, 농생명과학과 등 재학생 3개 팀 참가, 단체전 3등으로 장려상 수상




국립 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는 최근 농촌진흥청과 한국토양비료학회, 한경대학교가 공동 주최한 8회 토양조사 경진대회에서 재학생 순토불이팀이 단체전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토양조사경진대회는 토양조사 현장 실무능력을 지닌 전문 인재양성을 목표로 토양학을 전공하는 전국 대학생·대학원생들이 토양조사 기량을 겨루는 대회로, 난해 부산대학교에서 열린 데 이어 올해 여덟 번째로 한경대학교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대회에는 강원대, 경상국립대, 경북대, 상지대, 서울시립대, 순천대, 제주대, 충남대, 충북대, 한경대 등 전국 10개 대학교와 국립농업과학원에서 22개 팀, 87명이 참가하였다.


대회는 개인전과 단체전(3인 이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참가자를 대상으로 토양 형태, 층위 특성, 분류, 해설 등 주변 지형에 대한 관찰력 및 대상 농경지에서 적합한 작물을 추천할 수 있는 능력을 고르게 평가했다.




순천대는 순토불이(농화학과 대학원 윤소희, 생물환경학과 허민지, 박동욱, 이은미) ▲순표흙침대(농화학과 대학원 안혜린, 생물환경학과 박은수, 최힘찬) ▲깐따삐야(농생명과학과 김하경, 이서영, 박하은) 3개 팀이 참가하였으며, 최종 심사 결과 순토불이팀이 단체전 3등으로 장려상(국립농업과학원장상)을 수상하였다. 경진대회 시상은 오는 10월 제주에서 개최되는 한국토양비료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있을 예정이, 상장과 상금 등을 수여한다.


천대 생물환경학과(농생명과학과) 김상윤 교수는 “학생들이 대회 참가를 통해 토양에 대해 흥미를 느끼고, 더 큰 꿈을 품은 토양학자로 성장할 수 있었으면 한다. 개인적으로 우리 학생들이 수상까지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 더 많은 학생이 경진대회에 도전해서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도록 꾸준히 지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장려상을 수상한 농화학과 윤소희 팀장팀원들과 협력하여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토양에 대한 이해를 한층 더 높일 수 있었고 좋은 결과까지 얻어 더욱 값진 경험이었다. 꿈을 위해 도전하고 성취감을 느끼는 좋은 계기가 된만큼 많은 학생들에게 활동을 권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덧붙였다.




[문의] 생물환경학과 김상윤 교수 061)750-5180/5189

첨부파일
  • 담당자 : 박세리
  • 전화 : 061-750-3001[대외협력실]
  • 업데이트 :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면 자료관리 담당자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대학/대학원

주요서비스

지원/부속시설

센터/연구소

교류대학